소장품

스크랩하기
인쇄하기
즐겨찾기
퍼가기
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
적용
김육 초상
김육 초상, 작자미상
대례복大禮服을 입고 사모紗帽를 쓴 전신의 초상이다. 노인의 모습임에도 마치 신선의 풍채를 볼 수 있으며, “마음을 다해 체국體國했다”는 숙종의 어제찬御製贊이 있다. 1751년 2월 영조는 이 초상을 직접 열람하고 숙종의 글에 대해 차운하기도 하였다
※ 소장품을 보고 작품을 묘사하는 단어, 떠오르는 인상이나 느낌 등을 한 두 단어로 입력해보세요.
※ 여러분과 같거나 다른 생각들을 확인해보세요.
이전 소장품
공공누리 제4유형:출처표시+상업적이용금지+변경금지
경기문화재단이 보유한 본 저작물은 “공공누리 제4유형 : 출처표시+상업적이용금지+변경금지”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 단, 작품 사진의 경우 작품저작권자의 권리에 의해 보호를 받기 때문에 사용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니 문의 후 이용 바랍니다.

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?

확인